PUBLIC RELATIONS 다우기술의 모든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PR

다우기술, 이메일 APT 대응 솔루션 출시

다우기술(대표 김윤덕)은 엔피코어와 제휴해 이메일 APT 공격 대응을 위한 통합메일보안 제품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제품은 메일 보안 솔루션 ‘테라스메일시큐리티’에 샌드박스 기반 악성코드 탐지 기술을 접목한 것이다. 테라스메일시큐리티는 스팸메일 차단, APT 공격 방어, 기업정보 유출 방지, 메일 백업 기능을 통합한 것으로, 수신 메일의 이력을 학습해 악성 메일을 선별할 수 있도록 했다.

 

 

엔피코어와 협력해 출시한 APT 대응 메일 보안 솔루션은 엔피코어의 네트워크 기반 APT솔루션 ‘좀비제로 인스펙터’를 연계한 것으로, 테라스메일시큐리티는 가상시스템 공간 내에서 시그니처 분석과 행위 기반 분석을 통해 알려지지 않은 신종 악성코드까지 탐지할 수 있게 된다.

 

이 제품은 수신된 첨부 파일을 유형별로 분류하고 수집된 파일에 대한 이중 분석을 통해 알려지지 않은 악성코드까지 탐지한다. 탐지된 악성코드 패턴 생성을 기반으로 감염 PC를 치료한다. 더불어 가상 시스템 상에서 의심 파일 실행 후 모든 파일의 행위를 분석하는 동적 분석 시스템과 문서의 소스코드 및 스크립트를 분석하는 정적 분석 시스템 2가지로 진행되는 행위 기반 분석을 진행한다.

 

다우기술의 테라스메일 사업을 총괄하는 정종철 상무는 “최근 각종 신규 악성 메일로 인한 기업 내부정보 유출 피해가 늘어나고 있다”며 “기존 고가의 외산 APT솔루션보다 저렴하지만 고성능을 제공하는 테라스메일시큐리티로 중소기업부터 대기업, 공공기관까지 보다 합리적인 APT공격 대응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자세히